여행정보

  • tour_img01
    PORT 1902

    제프리 디자인 스튜디오에서 디자인, 설계, 시공한 카페 퀼리티 높은 카페&베이커리, 라운지&키친과 전시, 공연, 파티공간을 갖춘 크리에이티브한 공간입니다. 탁 트인 오션뷰와 스위밍풀을 갖춘 부산의 핫 플레이스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송정구덕포길 170-5
    051-704-1904

  • tour_img02
    송정해수욕장

    아직까지 자연의 아름다움을 그대로 간직한 송정해수욕장은 1965년 7월 9일 개설되어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개장합니다. 1.2km,폭 57m,면적 72,000㎡ 의 백사장은 14만명의 관광객을 수용가능하며, 해마다 대보름 미역축제와 송정해변축제, 송정죽도 문화제 등 많은 행사가 열리고 있습니다.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송정동

  • tour_img03
    광안대교

    국내 최대규모의 복층구조 현수교인 광안대교는 해안선을 순환하는 도로망의 확충과 컨테이너 화물의 원활한 수송을 위해 1994년 착공되어 2003년 1월 개통한 총 연장 7.42km의 자동차 전용 교량입니다. 환상적인 야간 조명이 해수욕장의 야경과 어우러져 부산의 랜드마크가 된 광안대교는 해운대 방향의 하층과 용호동 방향의 상층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일상에 지친 시민들과 부산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낮에는 주변에 위치한 천혜의 관광자원과의 조화를 통한 웅장함을 밤에는 낭만과 휴식의 야경을 제공하는등 관광명소로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부산광역시 수영구 광안동

  • tour_img04
    해운대해수욕장

    해마다 천만명이 넘는 피서객이 찾아오는 해운대 해수욕장은 전국 제일의 해수욕장으로 백사장 길이가 1.5km, 폭 40~80m, 면적 87,600㎡로 수심이 얕고 조수의 변화가 심하지 않으며 주변에 오락시설과 부대시설이 많아 해마다 많은 관광객들이 찾아옵니다. 또한 매년 해수욕장 개장과 어울러 각종행사와 축제가 개최되어 해운대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해수욕장외에 부산아쿠아리움, 해맞이축제, 달맞이온천축제, 바다축제, 마린시티등의 다양한 즐길 거리가 있으며, 국제영화제와 모래축제등 여러가지 행사도 개최됩니다.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 tour_img05
    황령산 전망대

    남구, 진구, 수영구, 연제구의 경계를 이루는 산으로 해발 427.9m로 금련산맥 중에서 금련산과 함께 높은 산입니다. 부산의 야경을 전체적으로 즐길 수 있으며 많은 연인들의 데이트 명소이기도 합니다 광안대교를 한 눈에 즐길 수 있으며, 봄철에는 벚꽃길을 즐기는 관광객들이 찾는 관광명소이기도 합니다.
    부산광역시 남구,진구,수영구,연제구

  • tour_img06
    달맞이길

    부산에서 가장 유명한 드라이브 코스인 달맞이길은부산 해운대구 동쪽 바닷가에 있는 동백섬을 지칭하지만 오늘날에는 ‘달맞이길’이라 불리는 해안선 일대와 언덕을 포함한 곳을 말합니다. 부산의 몽마르트르라고도 불리며 예로부터 이곳은 푸른 바다, 백사장, 동백숲, 소나무숲이 어우러진 절경으로 이 지역을 대표하는 명소이며 부산팔경의 하나이기도 하다. 해운대 달맞이고개와 청사포에서 바라보는 저녁달은 운치가 있다고 하여 대한팔경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 tour_img07
    동백섬

    부산기념물 제46호로 지정되어 있는 동백섬은 해운대해수욕장 서쪽에 있으며, 형태가 다리미를 닮았다 하여 '다리미섬'이라고도 합니다. 예전에는 독립된 섬이었으나 오랜 세월에 걸친 퇴적작용으로 현재는 육지화된 섬으로, 해운대해수욕장의 백사장과 연결되어 있습니다. 옛날에는 동백나무가 많았으나, 현재는 소나무가 울창하며 많은 관광색들과 부산시민들의 산책로와 관광명소이기도 합니다. 제13차 APEC 정상회담 회의장이 열린 누리마루 APEC하우스가 위치해 있습니다.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 tour_img08
    송정철길

    송정철길은 부산 갈맷길 코스 중의 하나이며, 송정 관공명소 중 또 하나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부산 해운대에서 송정까지, 동해남부선 철도가 전철화되면서 쓸모없어진 페철로가 산책로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부산 해운대구 송정동